마소 395호부터 구독 가격이 변경됩니다.

안녕하세요,
버그를 찾아 헤메는 버그베어
마이크로소프트웨어 조병승입니다.

지난 12월 15일 열렸던 마소콘 2018 콘퍼런스 트랙 마지막 세션에서 지난 2년간 마소가 겪어온 이야기들을 간략히 들려드렸습니다. 그리고 그 끝에 2019년 1월말 발행 예정인 마소 395호의 변화와 함께 구독 가격 변경을 미리 살짝 알려드렸었는데요,

마소 소식으로 예정보다 하루 늦게 알려드립니다.

마소 387호부터 394호까지…

2019년 1월 29일 발행 예정인 마소 395호부터, 마소에 몇가지 변화가 생깁니다.

내지 재질(80g → 100g), 총 페이지 수(224~232페이지 → 288페이지), 기본 포장봉투(얇은 비닐 2장 → 뽁뽁이 봉투) 등 내외적으로 모두 지난 2년의 마소보다 더욱 업그레이드할 계획입니다.

온오프라인 서점의 유통 구조와 직간접 판매 방식에 따른 생태계 영향도 무시할 수 없다보니, 이번 개편과 함께 마소 가격 조정을 결정했습니다.

마소 394호까지는 낱권 정가가 15,000원이었습니다만, 마소 395호부터는 22,500원으로 변경됩니다.

이에 맞춰 1년 정기구독은 정가 60,000원 및 재연장 54,000원이었습니다만, 마소 395호부터는 정가 90,000원에서 15% 할인을 적용한 76,500원으로 변경됩니다.

이제 온라인 서점에서 낱권 구매시에도 서점의 무료배송 조건에 맞춰서 마소 1권만 사실 수 있으며,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서 직접 판매하는 낱권도 10% 할인을 적용해 판매를 시작합니다.

위 가격 조정은 마소 395호부터만 적용되며, 기존 정기구독자의 남은 발송 횟수만큼은 별도의 가격 조정없이 계속 받으실 수 있습니다.

2019년 더 풍성하고 새로운 마소로 돌아오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