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동향] 거래소 버그로 비트코인 중복 인출 발생…거래소는 72시간 ‘먹통’

브라질의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폭스빗(Foxbit)이 72시간 넘게 다운됐다. 이는 비트코인 잔액을 두번 철회할 수 있는 거래소 버그로 인해 중복 인출이 발견되어 취해진 조치다.

지난 3월 9일(현지시각) 폭스빗의 유지보수 업체인 블린크트레이드(Blinktrade)의 데이터베이스 색인 손상이 발견됐다. 약 130개의 트랜잭션(비트코인 30개)이 중복되어 27만달러(2억8822만원) 상당의 30개의 비트코인 손실이 발견되어 보완작업에 들어갔다.

폭스빗 경영진은 이번 사태가 해킹이 아니라 이용자들의 자산은 안전하다고 강조했다. 경영진은 이로 부당한 이득을 취한 이용자가 자금을 반환했다고 하지만, 금액은 분명하지 않다. 그들은 누락된 금액이 현재 보유한 거래소 전체 물량에 비해 소량이기 때문에 거래소 운영에 큰 지장이 없다고 주장했다.

폭스빗은 블로그를 통해 손상된 색인에 대한 복원 작업이 일상적인 거래, 클라이언트, 운영 등과 엮여 있기 때문에 시간이 다소 오래 걸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270,000: Brazil’s Largest Bitcoin Exchange Foxbit Down for 72 Hours, 30 BTC missing
Foxbit, Brazil’s largest cryptocurrency exchange, has been down for over 72 hours, reportedly because of a bug that allowed its users to withdraw their bitcoin balances twice. The problem saw the company lose a total of 30 Bitcoins, at press time worth roughly $270,000.

Through a livestream on YouTube, the company’s CEO João Canhada and COO Luís Augusto Schiavon, revealed the bug saw its users take advantage of the exchange’s withdrawal system to duplicate 130 withdrawals. After realizing what was going on, Foxbit immediately launched an emergency maintenance mode to halt withdrawals. The maintenance mode reportedly corrupted some of its service providers’ data.

Per the company’s executives, data is now being restored, and Foxbit should be back up by March 14. Through a blog post, the cryptocurrency exchange informed its users that it wasn’t hacked, and linked back to two cold wallets to show their funds were safe.

In an attempt to calm its users down, Canhada and Schiavon stated (roughly translated):

“All funds are protected, both in reais and in bitcoins. Several clients have already returned duplicate values and we are in touch with everyone. We have a specific fund to cover possible losses and the funds in reais are safe in our bank accounts. The platform was neither hacked nor stolen. “

While Foxbit’s CEO and COO claim some users have already returned their ill-gotten funds, it isn’t clear how much was returned. Nevertheless, Foxbit assured that the money that went missing doesn’t harm its operation, as it represents a small percentage of what it currently has. The wallets shown in its blog post have over 7,500 BTC in total.

COMUNICADO OFICIAL FOXBIT
A FoxBit esclarece aos seus usuários o ocorrido que tirou nosso sistema do ar nos últimos dias.

Na última manutenção da sexta-feira (09/03), tivemos uma situação que corrompeu os índices do banco de dados da Blinktrade, nossa provedora de serviços.

O que aconteceu foi uma falha com saques duplicados em aproximadamente 130 transações (30 bitcoins), e ao iniciarmos essa correção é que o índice do banco de dados foi corrompido.

No momento, estamos trabalhando continuamente junto a Blinktrade para restaurar estes índices, mas este é um processo que leva tempo, visto que a FoxBit possui uma grande quantidade de trades diários, clientes, operações, etc. O processo é e deve ser muito cauteloso, pois é necessário manter a segurança e a lisura dos dados.

Live com João Canhada e Guto Schiavon

브라질 최대 가상통화 거래소 2일 넘게 ‘먹통’
브라질 최대 가상통화(암호화폐) 거래소가 72시간 넘게 ‘먹통’이 돼 27만달러(약 2억8000만원)어치의 비트코인 30개가 소실되는 사고가 일어났다.

13일(현지시간) 가상통화 전문매체 CCN은 브라질 최대 가상통화 거래소 ‘폭스빗’에서 이 같은 사고가 일어났다고 전했다. 이용자가 자신의 계좌의 비트코인을 중복으로 인출할 수 있는 버그가 발생하면서 이 같은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앙 카나다 폭스빗 최고경영자(CEO)와 루이스 아우구스토 스키아봉 폭스빗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유트브를 통해 “이번 사고로 130회의 중복 인출이 발생했다”라며 “사고 발생을 인식한 즉시 긴급 출금 중단 조치를 취했다”고 해명했다. 또한 자사 블로그를 통해 “이번 사고의 원인은 해킹이 아니며, 이용자들의 가상통화는 안전하다”라고 공지했다.